버벌진트 

10년간의 오독1 

트랙리스트


01. 오독 Intro

02. 생음악

03. 완벽한 날 (Feat. 아이비)

04. 굿모닝 (Feat. 권정열 Of 10cm)

05. 축하해 생일 (Feat. 애즈원)

06. Got To Be U (Feat. 시진)

07. 충분히 예뻐 (Feat. 산체스 Of 팬텀)

08. 장마

09. She`s Gone

10. 소년을 위로해줘 2013 (Feat. 시온 & 한해 Of 팬텀)


Tinno's Comment 

 - 버벌진트가 go easy로 흥한 뒤에 예전보다 더 큰 대중적 인지도를 얻고 발매한 앨범이다. 

'오독'이라는 단어부터가 참 버벌진트(이하 VJ)답다. 버벌진트를 논하기에는 솔직히 조금 어려운 감은 분명있다. 

그가 힙합씬에 행사한 그 영향력은 정말 엄청난 것이었고, 그러나 일반 리스너들이 그런 사실은 알리 없이 

오히려 검정치마와 피쳐링한 '좋아보여'에서 흘러나온 감미로운 목소리로만 기억하기에 

VJ만큼 팬층이 갈리는 가수는 드물지 않을까 싶다.

 

그런데 가만히 살펴보면 비단 이 문제는 VJ뿐 아니라 언더힙합 그라운드에서 매니아층의 인지도를 얻은 랩퍼들은 

대중적 인지도를 얻으면서 모두다 한번쯤은 고심하는 문제일 듯 싶다. 그러다보니 대중적 VJ스타일의 정점에 올라서 있는 이번 앨범과 

힙합퍼들에게 최고의 찬사를 받은 2집 '누명'과는 그의 스펙트럼에 극과 극에 놓여져 있게 된다.


하지만 그런 상황이 될 거라 예상을 한 건지 제목부터가 '오독(잘 못 읽히거나 틀리게 읽음)'을 넣은 거다. 원래대로라면 

5집은 go_hard가 되었어야 할 것이다. 때문에 go_easy의 앨범에서 실망을 한 기존 매니아층이 기대를 한 것도 사실인데, 

이번 앨범을 듣는 순간  소위 '변했다', '실망했다'라는 평을 가장 많이 하게 될 것이다. (실제로도 그랬다.) 

하지만 난 자기스타일이라는 것도 중요하지만,  변신도 능력이고, 그래봤자 다른 사람이 만들고, 

랩한게 아닌 VJ앨범이기에 난 실망보다는 그 반대편의 의견을 취하고 싶다.


물론 '누명'때만큼의 그런 획기적 감동이라던지, 오줌 지리는 라임의 전율을 느끼기는 힘들다. 다만 그냥 곡들이 좋다.

그것도 1회성으로 묻혀서 아이돌 그룹 사이에서 순위차트에 올라갔다가 1주 뒤 쓸려내려갈 것은 아니고, 몇 곡은 시간이 흘러도 꾸준히

사랑 받을 만한 곡들인 듯하다. 그러니 그런 점을 감안해서 본 리뷰를 봐줬으면 좋겠다.


우선 재미있는 건 나름 01.오독 intro가 전체곡 중에서 어떻게 보면 가장 VJ스러운 

(뭐가 VJ스러운 지는 그 자신 스스로도 정의내리진 않지만) 곡이라는 점이다. 이 곡에서는 아마 일부 올드팬들이 

'누명'의 전율을 다시한번 느끼게 되는 것인가? 했을텐데, 바로 2번트랙 '생음악'에서 그 기대는 살짝 깨지게 된다. 

하지만 바로 이 대목 부터 뒤늦게 VJ를 알게 된 일반 리스너들에겐 귀를 휘어잡게 된다. 뭐랄까 앨범의 색이

예전에는 다소 무거운 진회색이나 다크블루의 느낌이었다면 이제는 새벽하늘과 같은 스카이블루 톤으로 변했다고 할까나...


3번 트랙 완벽한 날은 뜬금없는 '아이비'와 피쳐링과 그의 스피디한 랩으로 귀에 중독성을 확 꽂아버린다. 최근에 들어서 뭔가 

좀 더 재지한 느낌이 강해진 VJ의 스타일도 스스로 정의내리기 싫어서인지 그냥 굉장히 쉽게 들을 수 있는 신디위주의 곡이다. 

역시 이 트랙부터 그냥 '어라? 좋은데?' 라는 느낌을 들게 하는데, 그런 느낌으로 4번,5번,6번 트랙이 쭈욱 이어진다.


그러면서 정점은 바로 7번트랙 '충분히 이뻐'에서 정점을 찍는다. 그 전에 4번트랙 '굿모닝'은 이미 본 앨범이 나오기 전 디지털 싱글로 

발매되어서 이 또한 '좋아보여'스러운 스타일로 사랑을 받는다. 아마 10년만의 오독이라는 앨범을 내기 전 팬들의 반응을 보기 위함은

아니었을까 싶을 정도로 본격적으로 '대중적 노선'이라는 길을 걷는 듯 하다.


뭐 그렇게 다시 '충분히 이뻐'라는 곡으로 돌아오면, 난 가히 말하자면 VJ의 베스트 곡중에 들어갈만한 곡은 아니지 않나 싶다.

이건 랩 스킬이나 독창적 가사와는 다른 이야기다. 그냥 얼마나 실험적인가와는 다른 '대중성'에 대한 말이다. 즉 그의 주머니에 

어떤 곡이 가장 에너지를 넣어줬는가 라는 부분이 바로 '대중성' 아닐까?

그리고 검정치마때도 느꼈지만, VJ랩핑과 참 이런 스타일의 목소리가 참 어울리는 구나 싶었다.


8번트랙 '장마'에서는 살짝 애교스럽게 실험적 곡 스타일을 보여주고 스틸허트의 대표곡인 'she's gone'과 똑같은 제목인 

9번트랙 'she's gone'이 나온다. 이건 3번트랙 '완벽한날'때와 비슷한 밴드사운드의 멜로디에 VJ목소리를 살짝 얻는 느낌이다.

그러면서 랩핑뿐 아니라 노래 또한 제법 잘하는 구나를 느낄 수 있다. 


그리고 마지막 10번트랙 '소년을 위로해줘'에서 그의 조심스러운 10년간의 오독1 이라는 앨범을 마무리 짓는다. 여기서 나온 

곡 가사인 '옛 친구들에게 연락해도 예전같지 않아', 그리고 '나는 변한게 없는데 세상은 나를 찔려가' 라는 대사와 그리고 제목 자체만 

봤을 때 그가 이번 앨범으로 바라는 느낌이 살짝 묻어나는 것 같다. 더군다나 가장 아이러니한건 그의 '누명'앨범의 11번트랙 '배후'의

가사를 살펴보면 스스로가 '애들이 폭발적 반응을 보이는 음악 중 절반은 얄팍한 계산을 통해 나온 가짜' 라고 쓰고 내뱉었던 그가

이제는 애들이 폭발적 반응을 보이는 음악을 하고 있는 것이다. 바로 이 대목때문에 그의 올드 팬들에겐 이 앨범이 배신이고 

실망일 수 밖에 없는 것이라 생각한다.


하지만 아직 그를  그를 아는 사람보다 아직은 모르는 사람들이 더 많다고 생각한다면... 난 좋은 선택이었다고 생각하고

똑 떼어놓고 이 앨범만 놓고 봤을 때도 완성도도 높기에, 계속 그의 행보가 기대 된다.



퀄리티_Quality             ★★★★

볼   륨_Volume            ★★★★

열   정_Passion             ★★★★☆

컨   셉_Concept           ★★★★

소장가치 _Collectible  ★★★★     


 

저작자 표시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Tinno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오...빅뱅!!!

빅뱅의 5번째 미니앨범이었던 'Alive'의 스페셜 에디션

'Still Alive'를 예약한다고 합니다.


저번 4번째 미니앨범부터 맛들린 확장판 시리즈 컨셉;;

그 때도 개인적으로는 스페셜에디션에 담긴

'러브송'과 '스투피드 라이어'가 좋았는데,


이번에는 5곡의 신곡이 수록이 되는군요.

특히 왜 폰트를 현대카드 폰트를 쓰지?? 라고 의아했는데

현대카드와의 마케팅 콜레보!?! 가 인상깊군요.ㅋ


음악뿐 아니라

패키징, 의상, 사진 그리고 마케팅까지


빅뱅은 그리고 YG는 참 배울점이 많은 곳입니다.







BIGBANG SPECIAL EDITION 
<STILL ALIVE>

 

 제품의 상세 사양 및 판매일은 제작 과정에서 일부 변경될 수 있습니다.

 

 Part of product details and release date can be changed in the process of production..

 

 製品の詳細及び発売日は製作過程で一部変更されることがあります。

 
 

2012년, 사상 초유의 올 타이틀 미니앨범 [ALIVE]와 월드투어로 K-pop의 새로운 지평을 열어가고 있는 빅뱅. 그들의 새로운 스페셜 에디션 앨범 [STILL ALIVE]가 6월 3일 디지털, 6월 6일 오프라인 발매됩니다. 

이번 [STILL ALIVE] 앨범에는 [ALIVE]의 연장선상에서 새로운 음악적 시도와 예술적 영감으로 탄생한 5곡의 신곡이 추가되어 총 9곡이 담겨있습니다. 

짧은 인트로 곡이었지만 놀라운 다운로드를 기록했던 'ALIVE'가 풀 버전으로 재 탄생한 " STILL ALIVE", '거짓말','하루하루' 등 빅뱅의 트레이드 마크인 슬픈 멜로디 타이틀곡의 계보를 이어가는 'MONSTER', 독일 출신의 세계적인 DJ 'BOYZ NOISE'와 함께 만들어 세련되게 정제된 에너지가 가득한 'FEELING', 빅뱅 특유의 은유적이고 인상적인 가사와 중독성이 강한 멜로디가 배합되어 성숙한 매력이 돋보이는 'EGO', 젊은 세대의 감성을 관통하여 동감을 이끌어내는 가사와 자극적인 비트가 인상적인 '빙글빙글'.

다섯 명의 개성과 색깔이 강렬하게 조합된 이번 앨범은 브랜딩의 선두주자 현대카드와 YG가 만나 빅뱅의 노력과 가치를 완벽하게 담아낸 하나의 작품이 되는 것을 목표로 전에 없던 새로운 앨범으로 완성되었습니다.

빅뱅이 가진 브랜드를 분석하고 디자인한 새로운 로고, 멤버 별 색깔이 담긴 가이드북과 패밀리 카드, 그리고 패키지까지 치밀한 디테일이 돋보이는 하나의 완벽한 작품이 되었습니다. 또한 세계적인 아티스트들과의 작업으로 사진계의 주목을 받고 있는 사진가 'LESLIE KEE'와의 만남으로 탄생한 빅뱅의 새로운 모습이 담겨있습니다.

 스페셜 에디션 앨범 [STILL ALIVE]는 전세계 팬들을 위한 빅뱅의 선물이자 디지털 시대로 이행하고 있는 이 시대에 새로운 방향성을 제시하는 의미 있는 앨범이 될 것입니다.

-예약 판매 : 2012년 5월 23일 ~ 6월 05일
-정식 발매 : 2012년 6월 06일 수요일
◎ 구성
-

CD +브랜드북 + 화보 + 패밀리카드 + 포스터 (구성은 제작과정에서 변경 될 수 있습니다.)

-

멤버 5종 + 단체 1총 = 총6종 (각 종별로 화보 및 패밀리카드 상이)

-패밀리 카드는 초도 제작 수량에 한해 1:1 증정합니다.
-포스터: 초도 제작 수량에 한해 1:1증정합니다.
-포스터 케이스는 무료 이나, 1 주문당 1개가 발송 됩니다. 
(자세한 내용은 공지사항 "포스터 케이스" 를 참고 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SIZE
-ALBUM : 140 x 140 x 24 mm
-POSTER : 530 x 780 mm
-북클릿 페이지 : 화보 36 Page , 브랜드북 56 Page
◎ 빅뱅 스페셜 에디션 앨범 [STILL ALIVE]은 
총 6가지 버전으로, 원하는 상품으로 선택 구매 가능 합니다.
-BIGBANG Ver.
-G-DRAGON ver.
-TOP ver.
-태양 ver.
-대성 ver.
-승리 ver.
 예약구매 이벤트

예약기간 동안 BIGBANG SPECIAL EDITION <STILL ALIVE> 구매(입금확인) 해주시는 고객님들께는 YG e-shop에서 준비한 BIGBANG STILL ALIVE Standing-Paper를 1:1 선물로 드립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Tinno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www.mbtwares.com/ mbts 2012.05.23 16:12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어벤저스

  2. Favicon of http://astropsyko1.tistory.com Tinno 2012.05.24 06:02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와... 무슨 관계라도;;;;


반가운 택배가 도착했다!!

빅뱅 미니앨범 5집!!!

어어어얼라이브!


이 택배가 사무실 출근을 나보다 더 빨리 했다..-_-





포스터가 들어있는 이 지관통

나의 손톱이 짧은 관계로 뚜껑을 아무리 따도 따지지 않아..


.

.

.

.

.

.

.

.












때려부셨다

-_-








뚜껑을 열었음에도 불구하고,

포스터가 안쪽 깊은 곳에 있어서



분해했다;;;

-_-









그렇게 힘들게 나왔음에도 불구하고

빅뱅 멤버들은 또 갖혀 있더군.


아쉬운건 이번 빅뱅앨범은 총 6개의 스타일로

(멤버 5명 + 단체1) 발매가되어서

당연히 6개를 살수 있는 돈은 없기에..ㅠㅠ

단체 1을 샀거늘;;; 포스터가 후지네;;;





차라리 이 떼샷 포스터를 줬으면 더 좋았을 것을.







어쨌건 본 앨범을 개봉하기 전

가슴은 완전 콩닥콩닥 두근거림;;








스틸케이스를 실제 커버로 사용하는 이 YG의 대담함 -_-

지드래곤 1집에서도 놀랐지만

요즘 패키지에 너무 열올리는거 아냐???


진짜로 저것때문인지 앨범무게가

굉장히 묵직하다;;





요렇게 슬라이딩 방식으로

본 앨범을 밀어내면







안에 있는 구성물

본 빅뱅시디와 본 책자 그리고 YG관련 설명 소책자와

정규앨범 산 사람에게 주는 멤버쉽카드







본 책자도..처음에는 파란색 커버인가?!?! 했는데







아니다 이렇게 파란색 플라스틱 겉지가 감싸고 있어서

속 책자를 밀어내는 슬라이딩 방식


(슬라이딩이 대세냐??)


어쨌건 선물을 계속 까는 것처럼

까는 맛이 있다.ㅋ






까고 까야 나온다..

(말이 어째좀 이상하다. -_-)







개인적으로 이번 앨범에서 가장 멋진 컨셉의 태양!





나머지 멤버들






아...이거 진짜 멋있는데..

이런 걸 포스터로 달란 말이다!!!!!!!!


(왠 얼음..ㅠㅠ)







그리고 탑의 베스트 샷 (이라고 추정되는...)








여튼 이렇게 또 하나 쌓인 빅뱅앨범







그리고 본 시디는 바로 리핑!!!!해서

아이폰으로 이동해서 하루종일 내 귀를 책임지고 있다.





(아...료코~~~)


그리고 처음에 같이 들어있던 멤버쉽카드로

YG홈페이지에 가서 인증을 받으면 위와 같은 파일을 다운로드 받을 수 있는데,


안의 파일들은 비밀!!










이라고 해봤자...별거 없다.ㅋㅋ

앨범 고퀄 커버사진과 (mp3 정리할때 도움되었음)

각 곡들 가사 txt 파일

그리고 북클릿에 실리지 않은 소장용 멤버들 사진파일들



요렇게 들어있음~





한 이틀 연속 무한반복을 들으며 가사를 중얼거릴 정도로 듣고 난 우선 짤막평은

솔직히 전곡타이틀 곡은 오바라고 생각되지만,

확실히 달라졌다가 아닌 진화했다 라는 생각이 드는 앨범이고,

저번 미니앨범4 때부터 느꼈지만,

이번에도 굉장히 폭넓은 장르를 수용하려 한다는 걸 느꼈다.

(실제로 6곡 모두가 다른 스타일...)


더 자세한 건 일주일 정도 더 듣고 리뷰쓰겠음요~




아...진짜 컴백해줘서 고마워용~

아이 좋아~~






저작자 표시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Tinno

댓글을 달아 주세요



다듀(다이나믹듀오) 가 드디어 2년만에 돌아왔군요.
정말 신기하게도, 2년전 5집을 듣고, 아 이제 군대가는 구나 했는데;;;
어느새 돌아와 2년만입니다 라며 6집을 내는 게 금방이라고 느껴집니다.

벌써 앨범 수록곡 중  '해뜰때까지만(girl)' 이라는 곡이 선공개 되었는데,
느낌은 야시하지만, 심의를 영리하게 피해가더군요.
역시 군대다녀오더니 얍삽스킬이 늘었네요.

앨범 제목은 'Digilog' 이구요 1/2 라는 숫자는
아마 이번 앨범이 끝이 아니고 또 한장이 발매되지 않을까 하는
예상을 해봅니다.



DYNAMIC DUO 6th DIGILOG 1/2
1. Digilog intro
2. 살발해 (Forever Young) feat. beenzino
3. 해뜰때까지만 (Girl)
4. 사선에서 (In The Of Fire) feat. mAd sOuL cHiLd
5. 막잔하고 나갈게 (Lost One)
6. 수면장애 (Sleep Disorder)
7. 불타는 금요일 (Friday Night)
8. Precious Love feat. JINBO
9. 남자로서 (Great Expectation)

참여 프로듀서
- simo&moodshula
- Primary
- Mad Soul Child
- Planet Shiver
- Jinbo
- flow
- assbrass

선공개 된 '해뜰때까지만'
곡 감상해보시죠



저작자 표시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Tinno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박혁거세 2011.11.25 16:22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park661012@naver.com
    으로 보내주세요
    수고하세요

    • Favicon of http://astropsyko1.tistory.com Tinno 2011.11.28 23:11 신고 Address Modify/Delete

      뭔 개소리입니까?;;;; 같은 박씨가문의 수치구만요...
      혹시 다듀의 mp3 파일을 메일로 보내달라는 거였으면, 개념좀 제대로 장착하고, 웹서핑 하시길 바랍니다. 엄연히 음원은 구입해서 들어야 하는 고통의 산물입니다....

티스토리 툴바